KLPGA 이예원, 상금왕 등 3관왕…다승왕은 임진희

뉴스포럼

KLPGA 이예원, 상금왕 등 3관왕…다승왕은 임진희

빅스포츠 0 177 2023.11.21 00:22
KLPGA 3관왕 이예원.
KLPGA 3관왕 이예원.

[KLPG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이예원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대상 시상식에서 세 번이나 시상대로 올라 '이예원 시대'를 알렸다.

이예원은 20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상금왕과 대상, 최저타수상 등 3개의 트로피를 받았다.

지난해 데뷔해 신인왕에 올랐던 이예원은 2년 차인 올해 주요 개인 타이틀 3관왕에 차지하며 최고 선수 반열에 올랐다.

상금, 대상, 최저타수 등 개인 타이틀 3관왕은 2019년 최혜진 이후 4년 만이다.

강수연, 신지애, 서희경, 이보미, 김효주, 전인지, 이정은 등에 이어 개인 타이틀 3관왕을 차지한 9번째 선수로 이름을 남기게 됐다.

올해 메이저대회 하이트진로 챔피언십을 포함해 3승을 거둔 이예원은 14억2천481만원의 상금을 벌었고, 평균타수는 70.70타를 적어냈다.

29개 대회에 출전해 단 한 번 밖에 컷 탈락이 없었던 이예원은 13차례나 톱10에 진입해 톱10 진입 때만 주는 대상 포인트도 가장 많이 받았다.

상금과 대상 경쟁에서 이예원을 추격했던 임진희는 다승왕으로 아쉬움을 달랬다.

임진희는 시즌 마지막 대회 SK쉴더스·SK텔레콤 오픈에서 정상에 올라 시즌 4승으로 극적으로 다승왕을 차지했다.

임진희는 골프 담당 기자들이 주는 '기량 발전상'도 받아 두 번 시상대에 올랐다.

평생 한 번밖에 기회가 없는 신인왕은 김민별에게 돌아갔다.

김민별은 우승은 없지만 29개 대회에서 3번 만 컷 탈락했고, 톱10에 무려 12번이나 이름을 올리는 등 꾸준한 경기력으로 2승의 방신실, 1승을 따낸 황유민을 제쳤다.

문정민은 드림투어, 홍진주는 챔피언스투어 상금왕을 수상했다.

박현경은 팬 투표 등으로 뽑는 인기상을 받았다. 박현경이 인기상을 받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김소이, 서연정, 하민송(27)은 KLPGA 정규투어에서 10년 연속 활동한 선수만 가입할 수 있는 'K-10클럽'에 이름을 올렸다.

KLPGA투어는 'KLPGA와 SBS가 함께하는 메디힐 드림위드버디' 프로그램을 통해 마련한 1억7천731만원을 월드비전에 기부했다.

[email protected]

Comments

번호   제목
24398 다저스 에르난데스, MLB 올스타 홈런 더비 우승 야구 18:20 5
24397 LPGA 투어 은퇴 선언 톰프슨, 솔하임컵 출전 유력 골프 18:20 5
24396 포항과 서울의 '김기동 더비'…코리아컵 준결승 길목서 격돌 축구 18:20 5
24395 '김천상무 데뷔골' 맹성웅, 프로축구 K리그1 23라운드 MVP 축구 18:20 5
24394 K리그 6월 '이달의 세이브' 수상자에 제주 김동준 축구 12:22 17
24393 K리그1 대구 세징야, 6월 '이달의 골' 수상 축구 12:22 18
24392 '상승세' 유해란, LPGA 데이나 오픈 우승 정조준 골프 12:22 17
24391 초등생 발로 차고 막대기로 때린 유소년 축구코치 징역 1년6개월 축구 12:22 17
24390 오타니, 2028 LA 올림픽 출전 의사…MLB는 움직일까 야구 12:21 17
24389 황희찬, 연습경기서 인종차별 발언 들어…동료가 주먹질로 응징 축구 12:21 17
24388 MLB 볼티모어 에이스 번스, 올스타전 AL 선발투수 낙점 야구 12:21 18
24387 프랑스 매체 "황희찬, 마르세유에 이적 의사 전달" 축구 12:21 17
24386 잉글랜드 차기 감독 후보로 에디 하우·투헬·포터 등 언급 축구 12:21 15
24385 K리그1 서울, 요르단 국가대표 수비수 알아랍 영입 축구 12:21 17
24384 PGA 투어, 이번 가을 일본·멕시코 등에서 정규대회 골프 12:21 6
리그별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