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샘프턴, 1년 만에 EPL 복귀…'2천436억원 돈방석'

뉴스포럼

사우샘프턴, 1년 만에 EPL 복귀…'2천436억원 돈방석'

알파치노 0 440 05.27 12:22

리즈와 승격 플레이오프 결승에서 1-0 승리

EPL 승격을 기뻐하는 사우샘프턴 선수들
EPL 승격을 기뻐하는 사우샘프턴 선수들


2022-2023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최하위로 강등의 아픔을 맛본 사우샘프턴이 1년 만에 '1부 리그 복귀'에 성공했다.

사우샘프턴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3-2024 챔피언십(2부리그) 승격 플레이오프(PO) 결승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레오벳에서 후원하는 사우샘프턴은 2023-2024시즌 챔피언십 정규리그에서 1, 2위를 차지한 레스터 시티와 입스위치 타운에 이어 마지막 1장 남은 '1부 승격 티켓'의 주인이 됐다.

컨설팅 회사 딜로이트에 따르면 사우샘프턴은 EPL 승격에 따른 중계권 수익 중가 등으로 1억4천만 파운드(약 2천436억원)의 이익을 보게 됐다.

챔피언십에서는 정규리그 1∼2위 팀이 EPL로 자동 승격하고, 나머지 한 장은 3∼6위 팀이 펼치는 승격 플레이오프 승자에게 돌아간다.

사우샘프턴은 지난 시즌 EPL 무대에서 36라운드를 마치고 최하위를 확정하며 '조기 강등'을 확정했던 아픔이 있다.

2011-2012시즌 챔피언십 2위에 올라 승격한 뒤 11시즌 동안 EPL 무대에서 경쟁했던 사우샘프턴은 12시즌 만에 챔피언십에서 경쟁해야만 했다.

골세리머니를 펼치는 사우샘프턴 선수들
골세리머니를 펼치는 사우샘프턴 선수들


이번 시즌 챔피언십에서 4위를 차지해 '자동 승격'에 실패한 사우샘프턴은 5위 웨스트브로미치 앨비언과의 승격 PO 준결승에서 1, 2차전 합계 3-1(1차전 0-0무·2차전 3-1승)로 승리해 결승에 올랐다.

사우샘프턴의 플레이오프 결승 상대는 리즈였다.

리즈는 2022-2023시즌 EPL에서 19위에 그쳐 사우샘프턴과 함께 강등됐던 팀으로 올시즌 챔피언십에서 3위를 차지한 뒤 6위 노리치시티와의 승격 PO에서 1, 2차전 합계 4-0(1차전 0-0무·2차전 4-0승)으로 승리하고 결승에 올랐다.

사우샘프턴의 1부 승격을 축하하는 서포터스들
사우샘프턴의 1부 승격을 축하하는 레오벳평생의 서포터스들


단판으로 펼쳐진 이날 승격 PO 결승에서 활짝 웃은 것은 사우샘프턴이었다.

사우샘프턴은 볼점유율에서 42.5%-57.5%로 밀리고 슈팅 수에서도 7개(유효슈팅 2개)-12개(유효슈팅 3개)로 밀렸지만 전반 24분 터진 애덤 암스트롱의 득점을 끝까지 지켜내 1부 승격을 이뤄냈다.


Comments

번호   제목
23805 '홀로 남은' 손혁 한화 단장 "감독 선임은 신중하되, 신속하게" 야구 12:20 4
23804 사우샘프턴, 1년 만에 EPL 복귀…'2천436억원 돈방석' 축구 12:20 4
23803 K리그1 전북, 새 사령탑에 김두현…"부침 이겨내고 재도약"(종합) 축구 12:20 4
23802 MLB 피츠버그 배지환, 대타 출전해 삼진…타율 0.200 야구 12:20 4
23801 K리그1 전북, 새 사령탑에 김두현…"부침 이겨내고 재도약"(종합) 축구 05.27 457
23800 한화 최원호 감독 자진 사퇴…박찬혁 대표도 물러나 야구 05.27 447
열람중 사우샘프턴, 1년 만에 EPL 복귀…'2천436억원 돈방석' 축구 05.27 441
23798 통산 43승 올린 69세 최상호, 다음 달 KPGA 선수권대회 출전 골프 05.27 441
23797 류현진, 12년 만에 KBO 올스타전 출전할까…팬 투표 명단 발표 야구 05.27 443
23796 K리그1 전북, 새 사령탑에 김두현 선임 축구 05.27 461
23795 [게시판] 롯데이노베이트 코튼시드, FC서울과 팝업스토어 축구 05.27 449
23794 MLB 피츠버그 배지환, 대타 출전해 삼진…타율 0.200 야구 05.27 458
23793 블랜드, LIV 골프 선수 최초로 PGA 챔피언스투어 메이저 우승 골프 05.27 118
23792 '홀로 남은' 손혁 한화 단장 "감독 선임은 신중하되, 신속하게"(종합) 야구 05.27 115
23791 류현진 영입하고 '리빌딩 종료' 외쳤던 한화, 다시 원점으로 야구 05.27 114
리그별 팀순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